지친다

어딜가든 역시 사람과 부딪치는게 제일 힘들다. 특히 A exam을 진행하려는 입장에서 교수님 한명한명 요구와 기준에 맞추기가 무척 힘이 든다. 이 또한 모두들 거쳐가는 과정이겠지만, 연달아서 누군가를 실망시키고 있다는 생각, 내 가치를 인정받지 못하는 듯한 느낌, 내 자신이 한없이 작아지게 만드는 상황들이 꼬리에 꼬리를 물고 이어지고 끝날 것 같지가 않아서 지친다.

Advertisements

Published by

hajinlim

Creative soul.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Connecting to %s